월요일, 11월 28, 2022
스캇코리아 배너

2013 싱크로스의 안장과 시트포스트

신제품2013 싱크로스의 안장과 시트포스트
Syncros_Saddles_tit.jpg
 
글 신용윤
사진 한동옥
 
 지난번 싱크로스 스티어러 파츠에 이어 이번엔 싱크로스의 안장과 시트포스트를 소개한다.
 
싱크로스의 안장은 4가지 속성에 따라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그 4가지 속성은 안락함(Comfort), 유연한 포지션(Flexible Position), 자세의 편의성(Rider Support) , 힘 전달성(Power Transfer)이다. 
안락한 안장은 노면진동과 주행충격을 분산시키기 위해 안장 충전물의 두께도 두껍고 밀도도 높다. 그리고 유연한 포지션이 가능한 안장이란 앞뒤로 움직이며 다양한 라이딩 포지션을 취하기 좋은 안장인데 이런 안장은 폭이 좁아 앞뒤로 움직일 때 거슬리는 부분이 적어야 한다. 또한 안장 뒤 부분이 넓으면 편한 자세로 오랜 시간 자세를 유지할 수 있고, 동력전달성이 높으려면 안장레일과 베이스셸이 단단해야 한다.    
 
싱크로스는 이런 4가지 속성의 정도에 따라 다음 그림과 같이 4가지로 안장 라인업을 나눴다. 이는 안장 베이스셸의 형태와 단단함에 따라 나눈 분류라고 보면 된다. 
Syncros_saddles_01.jpg
각 라인업은 싱크로스의 다른 부품들처럼 숫자로 등급을 매기는데 1.0이 가장 고급품이고 그 아래로 1.5, 2.0순이다.  모든 1.0제품은 카본(Carbon-reinforced nylon) 베이스셸과 카본레일, 초경량 충전물(Super Light EVA)을 썼다. 1.0에 비해 1.5가 다른 점은 레일이 티타늄 레일인 점, 그리고 2.0은 강화유리(Glass Fiber reinforced nylon) 베이스셸에 크롬몰리 레일을 쓰며 일반 경량충전물(Light PU)을 내장한다. XR, RP, RR, TR시리즈의 안장의 외피는 공통적으로 내구성 높은 마이크로파이버을 사용한다. 
 

XR Series

XR시리즈는 싱크로스 안장 중에 가장 폭(131㎜)이 좁으며 안장 길이(272㎜)도 짧다. 길이가 짧지만 폭이 좁아 안장의 앞뒤 포지션을 고르게 사용할 수 있다. 안장 베이스와 레일의 단단함은 중간 정도지만 충전물은 얇은 편이라 가장 딱딱하게 느껴질 수 있는 안장. 전 라인업 중 동급대비 가장 경량안장이기도 하다. MTB XC나 로드바이크 어디나 전천후로 사용될 수 있는 안장이다.
 
Syncros_saddles_02-1.jpg
Syncros_saddles_02-2.jpg

XR1.0 카본은 싱크로스 안장 중에 가장 가벼운 경량 안장이다. 무게는 160g이며 카본 베이스셸과 7×9㎜ 오버사이즈 카본레일을 쓰고 완충용 충전물 또한 초경량 소재다. 색상은 블랙(위)과 화이트/블랙(아래) 두 가지이고 가격은 21만원.
 
Syncros_saddles_03.jpg
XR1.5는 7×7㎜ 티타늄 레일을 쓰는 것을 제외하고 1.0과 큰 차이가 없다. 무게는 220g, 색상은 블랙과 화이트/블랙 두 가지. 가격은 14만5000원.
 
Syncros_saddles_04.jpg
XR1.5 Women은 XR, RP, RR, TR시리즈를 통틀어 유일하게 여성용 안장이다. 모든 구성이 XR1.5와 같지만 안장 폭이 150㎜로 더 넓고 길이는 268㎜로 조금 짧다. 무게는 240g, 가격은 12만5000원.  
 
Syncros_saddles_05.jpg
XR2.0은 강화유리섬유로 베이스셸을 구성했으며 7×7㎜ 크롬몰리 레일을 쓴다. 내부 완충제도 1.0이나 1.5처럼 초경량 소재는 아니지만 경량 폴리우레탄을 쓴다. 무게는 145g, 가격은 8만원.
 

RP Series

가장 긴 안장(286㎜)으로 라이딩 포지션을 다양하게 구사하는 라이더에게 추천할 만한 안장이다. 안장 폭은 132㎜로 XR시리즈와 비슷한 편. 싱크로스 안장들 중 RP시리즈만 유일하게 베이스셸이 벌집구조(Hexagrid Design)의 천공된 형태로 만들어졌다. 기본적으로 베이스셸이 단단할 뿐 아니라 싱크로스의 모든 안장 중에 레일의 벤딩(구부림)각이 가장 가파르고 짧아 동력전달성이 뛰어난데 자칫 주행충격이 안장을 통해 라이더에게 그대로 전달 될 수도 있다. 하지만 벌집천공 구조는 라이더의 체중이나 노면진동을 분산하기 용이한 형태이다. 아울러 표면적이 큰 RP시리즈의 무게를 감량시키는 효과도 있다. 올라운드스타일 로드바이크에 잘 어울리는 안장. 
 
Syncros_saddles_06.jpg
RP시리즈 중 가장 고급제품인 RP1.0 카본. 색상은 블랙과 화이트/블랙 두 가지. 무게는 175g, 가격은 21만원.
 
Syncros_saddles_07.jpg
RP1.5 역시 티타늄 레일을 쓰는 것만 RP1.0과 다른 점. 무게 230g, 가격 14만5000원.
 
Syncros_saddles_08.jpg
RP2.0의 가격은 미정이다. 무게 260g.  
 

RR Series

여성용과 어번시리즈를 제외하고 싱크로스의 안장 중에서 폭(140㎜)이 가장 넓다. 길이는 RP시리즈 다음으로 길지만 안장의 가장 넓은 부분이 아래로 처짐 없이 평평한 형태라서 앞뒤로 라이딩 포지션을 변화하는 라이더에게는 불리하다. 그러나 안장에 앉은 채로 좀처럼 포지션에 변화가 없는 라이더에게는 안락함과 동력전달성의 균형이 아주 적절한 안장이다. 웨이백이 빈번한 MTB보다 로드바이크에 더 적합하다.  
 
Syncros_saddles_09.jpg
RR1.0 카본. 색상은 블랙과 화이트/블랙 두 가지, 무게 175g, 가격 21만원.
 
Syncros_saddles_10.jpg

RR1.5. 색상은 블랙과 화이트/블랙 두 가지, 무게 230g, 가격 14만5000원.
 
Syncros_saddles_11.jpg
RR2.0은 가격 미정, 무게 245g.
 

TR Series

TR 시리즈는 싱크로스 안장 중에 제일 안락한 형태의 안장이다. 안장레일의 벤딩각이 싱크로스의 안장들 중 가장 완만하며 베이스셸도 유연한 편이다. 안장의 넓은 부분이 아래로 처져 있어 RR시리즈 보다 앞뒤 움직임도 좋다. 따라서 동력전달성면에서는 다소 떨어지지만 전체적으로 가장 편안한 안장이다. 트레일 바이크나 인듀어런스 로드바이크에 적당하다. 
 
Syncros_saddles_12.jpg
TR1.0 카본. 색상은 블랙 한 가지이고 무게는 170g, 가격은 21만원. 
 
Syncros_saddles_13.jpg
TR1.5 무게 230g, 가격 14만 5000원.
 
Syncros_saddles_14.jpg
TR2.0 가격 미정, 무게 260g.
 

그 외의 안장들

Syncros_saddles_15.jpg
FR2.0은 프리라이드나 다운힐에 사용할만한 안장이다 폭 130㎜에 전장도 258㎜로 아주 짧다. 폴리프로필렌 베이스셸에 7×7㎜ 크롬몰리 레일을 쓰며 완충제는 일반 폴리우레탄, 가벼운 비닐커버를 씌웠다. 무게는 250g이며 가격은 6만원.
 
Syncros_saddles_16.jpg
여성전용 안장으로 나온 WR2.0은 FR2.0처럼 폴리프로필렌 베이스셸에 7×7㎜ 크롬몰리 레일, 일반 폴리우레탄 완충제를 쓰고 커버 재질도 비닐이다. 하지만 베이스셸의 형태는 RP시리즈처럼 벌집구조로 되어 있으며 외관도 닮았다. 길이 275㎜, 폭 145㎜로 여성용답게 다소 길이가 짧고 폭은 더 넓다. 가격은 미정. 
 
Syncros_saddles_17.jpg
URBAN2.5 시리즈. 왼쪽부터 남성용, 여성용, 솔루션 모델. 푹신한 폴리우레탄 완충제가 듬뿍 내장된 시티바이크용 안장들. 남성용이 길이 271㎜, 폭 151㎜이며 여성용은 245×152㎜로 넉넉한 사이즈를 자랑한다. 두 제품 모두 스틸 레일을 쓴다. 반면 솔루션 모델은 폴리프로필렌 베이스셸, 7×7㎜ 크롬몰리 레일을 쓰며 사이즈는 275×145㎜, 무게 250g으로 그 중 제일 스포티한 제품이다. 가격은 4만원으로 세 가지 제품 모두 동일하다.
 

시트포스트

싱크로스의 시트포스트들은 일자형 시트포스트와 셋백스타일로 나눈다. 일자형 시트포스트는 제품명 뒤에 ‘제로(Zero)’, 셋백스타일은 ‘오프셋(Offset)’이라는 단어가 붙는다. 
 
Syncros_saddles_18.jpg
FL1.0 카본 제로와 FL1.0 카본 오프셋. FL1.0 카본 제로는 일자형 시트포스트로 카본 파이프에 안장 클램프 뭉치를 끼운 형태다. 셋백스타일인 FL1.0 카본 오프셋은 최대 오프셋이 25㎜인 풀카본 시트포스트에 알루미늄 안장클램프를 쓴다. 길이는 두 스타일 모두 400㎜지만 셋백스타일은 오프셋만큼 지렛대 작용에 의해 뒤로 치우치는 힘이 커지기 때문에 시트포스트 앞쪽 하단부가 더 길고 직경이 오버사이즈인 31.6㎜와 34.9㎜ 두 가지만 있다. FL1.0 카본 제로의 직경은 27.2㎜ 30.9㎜, 31.6㎜ 세 가지다.  
FL1.0 카본 제로의 무게는 31.6㎜기준 245g이고 FL1.0 카본 오프셋은 동일 사이즈 기준 210g. 가격은 FL1.0 카본 제로가 20만원, 카본 오프셋은 22만원.
 
Syncros_saddles_19.jpg

FL1.5 제로와 FL1.5 오프셋은 7050 알루미늄 제품으로 사이즈 제원은 1.0과 동일하다. FL1.5 제로의 무게는 31.6㎜기준 240g, FL1.5 오프셋은 동일 사이즈 기준 265g이다. 색상을 블랙과 화이트 두 가지가 있으며 가격은 두 가지 모두 동일하게 9만원.
 
Syncros_saddles_20.jpg
FR2.0 오프셋은 최대 오프셋이 12㎜인 셋백스타일 시트포스트로 내력강도 뛰어난 6061 알루미늄이 소재다. 길이는 400㎜, 직경 27.2㎜, 31.6㎜ 두 가지 사이즈만 있으며 31.6㎜기준 무게는 280g이다. 가격은 6만5000원.
     
■스캇노스아시아 www.scott-korea.com ☎(031)749-5544
 

Sponsor

최신기사

2023 브롬톤 C라인

브롬톤이 신규 컬러를 추가하고, 컴포넌트의 색상을 블랙으로 통일시킨 23년형 브롬톤 C라인을 공개했다. 브롬톤은 22년 모델부터 스틸 프레임과 포크를 사용한 모델에 C라인(C Line)이라는 새로운 이름을 붙였다. 기어의 수에 따라서 어반(2단)과 유틸리티(3단) 그리고 익스플로어(6단)로 구분되며, 핸들바는 로우/미드/하이로 표기해서 각 모델의 특징과 차이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스캇 신형 지니어스 공개

스캇이 트레일 자전거인 지니어스의 최신 모델을 공개했다. 리어쇽이 프레임 안으로 숨겨진 크로스컨트리 레이스용 경량 풀 서스펜션 자전거 스파크(국내명 SPK)의 기본 설계를 물려받았으며, 29인치 휠로 앞 160㎜/뒤 150㎜ 트래블을 낸다. 서스펜션의 세팅에 따라서 지니어스와 지니어스 ST로 구분되는데, 지니어스는 페달링 성능을 높여서 업힐과 다운힐의 균형을 추구한 모델이고, 지니어스 ST는 정밀한 서스펜션 조절을 통한 다운힐 성능 향상에 초점을 맞췄다.

여주행 기부 라이딩, 2회차 완료

지난 11월 5일(토) 경기도 여주에서, 산바다스포츠와 치재 사회적협동조합이 주최/주관한 ‘여주행 기부라이딩’이 진행됐다. 올해로 두 번째가 된 이 행사에는 50여 명이 참가해 여주 일대의 남한강 자전거도로를 달리며 아름다운 가을풍경을 만끽했다.
산타 크루즈 - 오디바이크

2023 브롬톤 C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