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10월 19, 2021
스캇코리아 배너

블록체인 기술 적용, 콜나고 V3Rs ‘Ice & Fire’

신제품블록체인 기술 적용, 콜나고 V3Rs ‘Ice & Fire’

콜나고가 자전거에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한다. 9월 26일, 벨기에에서 열리는 2021 UCI 로드 세계선수권 대회에 출전하는, 2020년과 2021년 투르 드 프랑스 챔피언 타데이 포가챠의 V3Rs가 첫 번째 적용 대상이다.
콜나고는 자전거업계에서 물리적인 제품에 분산원장기술을 적용한 최초의 업체로서, 이를 새 프레임의 거래내역과 소유권 증빙을 보장하는 방법으로 사용하려 하며, 2022년부터 전체 프레임에 적용한다는 계획이다.

콜나고의 CEO인 니콜라 로진(Nicola Rosin)은 “디스크 브레이크와 카본 파이버의 적용, 공기역학적인 디자인 등 콜나고는 언제나 자전거 시장에 혁신을 가져오는 회사였습니다”라고 말하며, 블록체인 기술의 적용도 그 중 하나가 될 것이라고 예견했다.

마놀로 베르토치(Manolo Vertocchi) 콜나고 마케팅 책임자는 블록체인 기술 도입에 대해서 다음과 같이 덧붙였다. “고객이 자전거 또는 프레임을 구입할 때 진품임을 확인할 수 있고, 도난을 당했을 때는 소유권을 증명할 수 있도록, 블록체인 기술이 제공하는 보안성에 대해 연구해 왔습니다. 내년에는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한 새로운 기능도 공개할 예정입니다.”

콜나고의 블록체인 프로그램은 요트와 수퍼카, 시계, 예술품 등 럭셔리 시장에 기반을 구축한 이탈리아의 기술기업인 마이라임(MyLime)과 협력해 탄생했다. 콜나고의 각 프레임은 마이라임의 오토모티브 블록체인(Automotive Blockchain?)에 연결될 예정이며, 여기에는 프레임의 제조, 운송 및 판매 기록이 저장된다. 블록체인의 데이터는 분산되기 때문에 일단 등록하면 위조하거나 변경할 수 없어서 강력한 소유권 증빙의 자료가 된다.
마이라임이 개발한 RFID 태그가 콜나고 프레임에 부착되며, 스마트폰을 통해서 자전거의 디지털 여권 정보에 접근할 수 있다. 프레임이 판매되면, 마이라임의 인증 절차를 따라 소유권을 이전할 수 있다.

이제 막 23세가 된 타데이 포가챠가 UCI 로드 세계선수권 대회에 출전할 때 타는 V3Rs는 얼음과 불(Ice & Fire)라는 특별한 페인팅이 입혀졌는데, 그가 직접 디자인인 것이다.

“자전거 디자인은 처음이었는데, 무척이나 재미있었어요. ‘얼음과 불’ 디자인은 제가 경기 중 머리는 얼음처럼 차갑게 유지하지만 다리는 불처럼 움직인다는 데서 아이디어를 가져왔어요. 콜나고의 디자이너들이 프로즌 컬러로 색을 나눠서 완성시켰고요.”

타데이 포가챠의 ‘얼음과 불’ V3Rs는 콜나고의 2022년 웹사이트와 앱이 공개되는 시점에 경매에 부쳐질 예정이다.

■ 콜나고 www.colnago.co.kr
■ 오디바이크 www.odbike.co.kr ☎(02)2045-7100

페이스북 댓글

Sponsor

최신기사

메리다 E로드 시리즈 (상)

e스컬트라와 e스피더, e사일렉스로 구성되는 메리다의 e로드 제품군은 말레 이바이크모션 X35+ 시스템을 사용한다. 다운튜브에 슬림한 250Wh 배터리를 내장한, 전기자전거처럼 보이지 않는 프레임은 세 모델이 공유하고, 각각의 용도에 맞게 설계된 포크와 부품 구성 그리고 모터의 페달링 지원 맵으로 차별화시켰다.

메리다 E로드 시리즈 (하)

e스컬트라와 e스피더, e사일렉스로 구성되는 메리다의 e로드 제품군은 말레 이바이크모션 X35+ 시스템을 사용한다. 다운튜브에 슬림한 250Wh 배터리를 내장한, 전기자전거처럼 보이지 않는 프레임은 세 모델이 공유하고, 각각의 용도에 맞게 설계된 포크와 부품 구성 그리고 모터의 페달링 지원 맵으로 차별화시켰다.

레디고 루미스 바이크백

대만의 사이클 액세서리 브랜드, 레디고(ReadyGo)의 루미스(LUMIS) 바이크백은 후미등을 파우치에 결합시킨 아이디어 제품이다. 라이딩할 때는 후미등에 고정해서 안장가방으로 사용할 수 있고 평소에는 스마트폰이나 보조배터리, 휴대용공구 또는 신용카드 등을 담는 클러치백으로 쓰기 좋다.
산타 크루즈 - 오디바이크

데어바이크 MA-AFO

스캇코리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