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논데일 스카펠

onMay 21, 2020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gear_Cannondale_Scalpel_tl.jpg

캐논데일의 크로스컨트리 레이스용 풀 서스펜션 자전거인 스카펠(Scalpel)의 최신 버전이 베일을 벗었다. 신형 스카펠은 두 가지 버전으로 출시되는데, 크로스컨트리 서킷에서 경쟁자보다 앞서 달리기 위한 레이스용 스카펠과 앞뒤 트래블을 20㎜씩 늘려서 재미를 추구하는 스카펠 SE다.  

gear_Cannondale_Scalpel_1.jpg
캐논데일의 크로스컨트리 레이스용 경량 풀 서스펜션 자전거, 스카펠 카본. 

스카펠은 2001년 첫 등장 이후 꾸준히 크로스컨트리 레이서 혈통을 유지해왔다. 첫 스카펠은 캐논데일의 상징인 레프티 포크를 달고, 써모플라스틱으로 만든 시트스테이와 유연한 카본 체인스테이가 만들어내는 68㎜의 휠 트래블로 월드컵 크로스컨트리와 24시간 내구 레이스에서 활약했다. 시간이 흐르며 스카펠을 구성하는 여러 숫자들이 커졌다. 26인치 바퀴는 27.5인치와 29인치로 커졌으며, 휠 트래블은 67.5㎜에서 80㎜ 그리고 100㎜로 길어졌다. 크로스컨트리 코스가 험해지면서 자연히 더 긴 트래블 그리고 더 큰 바퀴를 끼우게 된 것이다. 
캐논데일은 신형 스카펠을 개발하면서 크로스컨트리 자전거가 전통적으로 추구해온 가벼운 무게와 높은 강성 추구는 당연하고, 더 빠르게 달릴 수 있는 활발한 서스펜션과 높은 속도 그리고 험한 지형에서도 유지되는 접지력, 이런 환경에서 꾸준히 유지되는 제어능력을 목표로 삼았다. 그 결과물이 2021년형 스카펠 2종이다. 

gear_Cannondale_Scalpel_2.jpg
스카펠 카본 완성차의 무게는 등급에 따라서 9.45㎏부터 11.77㎏까지다.

레이서의 선택, 스카펠 

스카펠은 크로스컨트리 레이스 자전거에게 필요한 ‘빠른 속도’를 부여하기 위해서 프레임과 리어 서스펜션을 완전히 새로 설계했다. XC 레이스에서 서스펜션은 힐클라임과 다운힐 그리고 가속성능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친다. 서스펜션 설계가 좋아야 리어쇽이 활발하게 작동하는 중에도 적은 힘 손실로 험로에서 빠른 가속을 이어갈 수 있고, 다운힐 시 안정적이며 돌과 나무뿌리가 가득한 언덕을 오를 때 끈끈한 접지력을 보인다. 

gear_Cannondale_Scalpel_5.jpg
스카펠 카본의 프레임. 2개의 부품이 부싱을 통해서 연결되는 기계적인 구조 대신 카본의 유연함을 이용한 ‘플렉스 피봇’을 채용했다.

gear_Cannondale_Scalpel_3.jpg
체인스테이의 뒤쪽에 마련된 플렉스 피봇.

바로 이전 스카펠은 여러 최신 크로스컨트리 레이스용 자전거와 마찬가지로 뒤 스테이에 피봇이 없는 디자인을 썼는데, 캐논데일 엔지니어들은 신형 스카펠에 드롭아웃 피봇이 체인스테이의 뒤부분에 위치하는 호스트링크를 쓰기로 결정했다. 무게 증가 없이 호스트링크를 적용할 수 있다면 리어쇽의 작용에 따른 페달링에 대한 영향을 줄일 수 있고, 충격흡수와 효율 등 전체적인 균형을 추구할 수 있기 때문이다. 체인스테이와 시트스테이를 피봇 없이 카본 한 덩어리로 만드는 것에 비해서, 피봇을 설치했을 때 추가되는 무게는 약 200g으로 계산되었고, 캐논데일은 무게 증가 없는 호스트 링크를 개발하기로 한다. 아이디어는 20여 년 전에 등장한 오리지날 스카펠에서 가져왔다. 

gear_Cannondale_Scalpel_8.jpg
플렉스 피봇은 고무 프로텍터로 보호된다. 드라이드 트레인은 체인스테이 보호대가 플랙스 피봇까지 연결되어 있다.

카본의 유연함을 이용해서 피봇의 역할을 대신하도록 한 것인데, 이렇게 하면 체인스테이와 시트스테이가 하나의 부품이 되기 때문에 구조가 간단하고, 부싱 등의 부품이 사라지기 때문에 가벼운 무게를 유지할 수 있다. 기계적인 피봇 없는 호스트링크 덕분에 신형 스카펠은 경쟁 모델들보다 가벼운 무게를 얻었다. 도색이 완료된 스카펠 프레임 셋(리어쇽과 볼트 등의 하드웨어 포함)의 무게가 1910g인데, 경쟁사들의 제품이 발표치보다 실제로는 3g에서 150g까지 더 무거운 것과 달리 소비자들이 구입하는 제품의 실제 무게와 동일하다고. 그래서 캐논데일은 스카펠의 1910g이 현존하는 가장 가벼운 크로스컨트리용 풀 서스펜션 프레임이라고 이야기한다. 경쟁사들의 제품보다 20g~150g 가벼운 무게다.

gear_Cannondale_Scalpel_6.jpg
다운튜브 상단에 마련된 스토리지. 튜브리스 타이어의 펑크를 수리할 수 있는 다이나플러그 레이서 타이어 플러그 툴과 패브릭 8 in 1 멀티툴 그리고 Co2를 수납할 수 있고, 스토리지 위로 물통케이지를 설치할 수 있다. 

gear_Cannondale_Scalpel_4.jpg
스카펠 카본의 일자형 핸들바. 길이는 760㎜이며 뒤로 9도 꺾여있다. 왼쪽의 리모트 레버로 레프티 오초를 조작한다. 

gear_Cannondale_Scalpel_7.jpg
캐논데일과 가민이 협업해 만든 휠센서. 스마트폰 또는 사이클링 컴퓨터와 연동시켜 사용할 수 있다.

이전 스카펠은 S 사이즈에 27.5인치 휠을 쓰고 M부터는 29인치 휠을 썼는데, 신형은 모두 29인치로 통일했다. 카본 피봇이 만들어내는 휠 트래블은 100㎜이고, 타이어는 앞뒤 2.25인치를 쓴다. XC 레이스용인만큼 가벼운 무게에 맞춰 부품이 구성되는데, 시리즈 막내인 스카펠 카본 4를 제외하고는 모두 싱글 크라운을 쓴 레프티 오초가 적용됐다.         

gear_Cannondale_Scalpel_HM_1_REP.jpg
스카펠 하이모드 1. 경량인 하이모드 카본 프레임에 캐논데일 팀 컬러를 적용한 레플리카로 9.76㎏의 가벼운 무게를 자랑한다. 레프티 오초 카본 포크에 시마노 XTR과 데오레 XT를 혼합한 1×12 구동계를 쓴다. 휠셋은 캐논데일 할로우그램 25 카본이며, 슈발베 레이싱 랄프 2.25 타이어를 끼웠다. 튜브리스 타이어 수리 공구와 멀티툴이 포함된 스태쉬 킷이 포함된다.  

gear_Cannondale_Scalpel_Crb_2.jpg
스카펠 카본 2. 스카펠 카본 2에는 발리스텍 카본 프레임이 쓰인다. 레프티 오초에 할로우그램 25 카본 휠셋이 조합되며, 구동계는 시마노 데오레 XT 1×12다. 앞뒤 모두 160㎜ 디스크 로터를 쓴다. 스태쉬 킷이 제공되며, 무게는 10.71㎏. 

gear_Cannondale_Scalpel_Crb_3.jpg
시마노 데오레 XT와 SL를 혼합한 구동계를 쓴 스카펠 카본 3. 레프티 허브와 시마노 MT510 허브, 스탠스 노튜브 크레스트 림을 DT스위스 챔피언 스포크로 엮었다. 무게는 11.72㎏.

gear_Cannondale_Scalpel_Carbon_Geo.png
스카펠 카본의 지오메트리.

더 재미있는 버전, 스카펠 SE  

신형 스카펠에는 트래블을 20㎜씩 늘려 재미를 추구한 SE 버전도 준비된다. 캐논데일은 스카펠 SE를 보다 공격적인 라이딩을 할 수 있는 새로운 스타일의 크로스컨트리 자전거라고 부른다. 스카펠 카본과 마찬가지로 스카펠 카본 SE도 29인치 휠을 굴리며, 코너링과 더 높은 제동력 확보를 위해서 앞 타이어를 한 사이즈 키운 2.35를 쓴다. 앞 디스크 로터도 한 사이즈가 큰 180㎜. 

gear_Cannondale_Scalpel_SE_1.jpg
트래블을 20㎜씩 늘려 재미를 추구한 스카펠 카본 SE.

일자형 핸들바를 쓴 스카펠 카본과 달리 20㎜ 더 넓은 라이저 바를 쓰며, 레프티 오초 대신 락샥 시드 서스펜션 포크를 사용한다. 시트포스트에도 차이가 있다. 스카펠 SE는 높이조절식 시트포스트를 사용하는데, 조절 범위는 S사이즈 100㎜, M과 L은 125㎜, XL은 150㎜다. 
지오메트리에도 차이가 있는데, 스카펠 카본에 비해서 헤드튜브는 1도 더 누운 67도이고 시트튜브각도는 0.5도 누운 74도다. 레이스용 스카펠에 비해서 다운힐에서 보다 공격적으로 라이딩할 수 있다.  

gear_Cannondale_Scalpel_Crb_SE_1.jpg
스카펠 카본 SE 1. 트래블이 앞뒤 120㎜로 스카펠 카본 시리즈보다 20㎜가 더 길다. 시마노 데오레 XT 1×12 구동계를 사용했으며, 디스크 로터는 앞 180㎜, 뒤 160㎜다. 서스펜션 포크는 락샥 시드이고, 할로우그램 25 카본 휠셋을 썼다. 튜브리스 타이어 수리 공구와 멀티툴이 포함된 스태쉬 킷이 포함된다. 페달과 스태쉬 킷을 제외한 무게는 11.32㎏.  

gear_Cannondale_Scalpel_Crb_SE_2.jpg
스램 SX 이글 1×12 구동계를 쓴 스카펠 카본 SE 2. 휠셋은 시마노 데오레 허브에 스탠스 노튜브 크레스트 림 조합이며, 스태쉬 킷은 포함되지 않는다. 무게는 12.35㎏.

gear_Cannondale_Scalpel_SE_Geo.png
스카펠 카본 SE의 지오메트리.

■ ㈜산바다스포츠 www.sanbadasports.co.kr  ☎(02)555-5199


[바이크왓 한동옥 편집장]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제휴/광고문의 권리침해신고센터 공지사항 기사제보 정정보도신청 바이크왓 페이스북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바이크왓 RSS FEED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이메일 바이크왓 트위터 저작권정책 FAQ 개인정보보호정책

abcXYZ, 세종대왕,1234

abcXYZ, 세종대왕,123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